플랜트 뉴스

제목 작성자 작성일
[한국남동발전] 해외신재생 탄소배출권 확보 나서 관리자 2019-05-22
첨부파일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이 국내 중견기업과 손잡고 해외신재생 탄소배출권 확보에 본격 나서기로 했다.

 

한국남동발전과 수산인더스트리는 2일 서울시 강남구 수산인더스트리 본사 대강당에서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정석현 수산인더스트리 회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수산인더스트리가 건설 중인 베트남 붕따우 태양광(70MW) 발전사업 온실가스배출권 확보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한국남동발전은 수산인더스트리와의 협업을 통해 연간 약 10tCO2의 온실가스배출권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이렇게 확보한 온실가스배출권은 배출권거래제법에 따라 외부사업 감축실적으로 인정받게 된다.

 

특히 이번 해외 온실가스배출권 선도구매 협약은 민간기업의 해외 신재생사업 온실가스배출권을 국내 공공기관이 직접 구매하는 최초의 사례로,

양측은 이를 통해 국내 민간기업의 활발한 해외 신재생사업 투자를 유도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또한 한국남동발전은 칠레 태양광 발전사업파키스탄 Gulpur 수력사업 등 해외사업개발을 통해 온실가스배출권 확보뿐만 아니라해외 온실가스배출권 구매로 오는2030년까지 연간 200tCO해외사업 온실가스 감축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이번 협약을 통해 감축가능목표의 약 5%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국남동발전 관계자는 우리 회사는 화력발전 비중이 높아 온실가스 의무감축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배출권 할당량의 축소대규모 내부감축의 한계 등으로 온실가스로 인한 경영 리스크도 증가하고 있다면서 이번 MOU를 시작으로 POST-2020 신기후체제에 적합한 해외 신재생사업을 발굴하여 공기업과 국내 민간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지속가능 사업모델을 계속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 한국남동발전 홈페이지

http://www.koenergy.kr/kosep/fr/bo/board/view.do ntcobSeq=59507&menuCd=FN030905